기업 채용담당자, 입사지원서 보는 데 평균 10분 소요
기업 채용담당자들이 한 명의 입사지원서를 검토하...">

기업 채용담당자, 입사지원서 보는 데 평균 10분 소요

작성자 : 탑티어 | 등록일자 : 2019-03-08









기업 채용담당자, 입사지원서 보는 데 평균 10분 소요




기업 채용담당자들이 한 명의 입사지원서를 검토하는 데 평균 10분을 소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취업 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최근 기업 채용담당자 334명를 대상으로 

‘신입직 채용 시 입사지원서 평가 시간’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이들이 한 명의 입사지원서(이력서+자기소개서)를 검토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10.1분 정도였다.



이는 5년 전 7.8분에 비해 무려 2.3분 정도 늘어난 수준이다. 

블라인드 채용 등 서류전형 단계부터 직무역량을 검증하려는 기업들이 늘면서 

입사지원 검토 시간이 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는 분석이다.



신입직 이력서 검토 시 가장 먼저 보는 항목은 경력사항이 24.3%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이력서 사진 15.9% △지원 직무분야 14.1% △전공 10.5% 

△이력서 제목 9.9% △보유기술 및 교육이수 현황 5.1% 

△학력과 △출신학교가 각각 4.5% 등의 순이었다.




이력서 검토 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 역시 경력사항이 34.1%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다음으로 △지원 직무분야 15.0% △보유기술 및 교육이수 사항 14.7% 

△전공 8.7% △자격증 보유 현황 4.8% 등이 5위 안에 올라 

이력서 검토 시 가장 먼저 보는 항목과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이 다소 차이가 있었다.



반면 △이력서 제목(14.4%) △성별(13.8%) △출신 학교(11.7%) △이력서 사진(9.9%) 

△수상경력(8.4%) 등은 이력서 검토 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 항목 상위 5위권에 올랐다.



기업 채용담당자들이 신입직 지원자들의 자기소개서 검토 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으로는 

지원동기가 22.2%로 1위를 차지했으며, 

그 뒤로 △도전했던 일의 성공 및 실패 사례 17.7% 

△글의 구성 및 문장력 16.5% △입사 후 포부 13.5% 

△성격의 장단점 10.2% 등의 순이었다.



반면 △가족관계 및 성장과정(22.2%) △이미지(그래프 등) 및 사진(14.1%) 

△자기소개서 전체 분량 10.2% △자기소개서 제목(8.4%) 

△학창시절(8.4%) 등은 평가에 크게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신입사원 채용 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부분도 

지원자의 '인적성이 지원 직무에 적합한가'를 가장 우선 시 한다는 기업이 24.9%로 많았으며, 

다음으로 △직무에 대한 열정 21.9% △직무경험 20.1% 

△가치관 및 인성 7.5% △지원동기 6.0% 등의 순이었다.



한편 입사지원서에서 가장 불필요하다고 생각하는 항목(복수응답)으로는 

△재산보유 현황(72.2%) △가족관계(48.5%) △신체사항(39.8%) 

△해외연수 경험(13.8%) △출신학교(12.6%)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출처 : https://news.v.daum.net/v/20190222091254143










  • 이전글 [취업시장 동향] 구직자 90%이상, 불합격 통보받기 원해
  • 다음글 [항공사] 대한항공, 티웨이항공, 에어서울 채용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