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565개사, 대한상공회의소 발표 - 테마별 종합평가 결과

작성자 : 탑티어 | 등록일자 : 2018-11-13


대한상공회의소,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테마별 종합평가로 565개사 선정



대한상공회의소는 한국고용정보원, 한국기업데이터, 사람인, 잡플래닛 등과 함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565개사를 선정해 발표했습니다.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을 

최고경영자(CEO) 비전·철학 

- 성장가능성 

- 직원추천율 

- 임원 역량 

- 워라밸 

- 사내문화 

- 승진기회·가능성 

-복지·급여 등 8개 주제별로 나눠 선정했습니다.


선정된 주요 기업에 

가비아와 제니퍼소프트, 타파웨어 브랜즈코리아, 

선인, 쎄트렉아이, 선진뷰티 사이언스가 있습니다.

지역별로

서울(314개사), 

경기도(137개사), 

대전광역시(18개사), 

충청북도(15개사), 

인천광역시(13개사)로 뽑혔습니다.


업종별로 

제조·화학(181개사), 

정보기술(IT)·웹통신(182개사), 

유통·무역·운송업(67개사), 

미디어·디자인(47개사)

입니다.


이같이 발표된 이번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은 

종전 단순한 정량 평가방식 외에도 

CEO 비전·철학, 직원추천율, 임원 역량 등 정성적인 평가가 병행되었습니다.


최근 젊은 구직자는 단순한 복지혜택 같은 단기적인 근무환경보다는 

평생직장으로서 취업을 결정하는 추세를 반영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대한상의는 “청년-중소기업간 미스매치를 해결하기 위해선 청년 구직자가 취업하고 싶을 알짜기업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상의를 비롯한 5개 기관이 함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중소기업 구인난과 청년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일하기 좋은 기업은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사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가능합니다.


“구직자는 사이트를 통해 기업개요, 사업정보, 신용평가서부터 전현직자 평가까지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과 관련한 모든 정보를 열람할 수 있다”며 “사람인 취업정보와도 직접 연계돼 원클릭 구직지원도 가능하다”고 설명했습니다.

대한상의는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을 매년 발표해 나갈 계획이며,

홈페이지를 구직자가 함께 참여하는 실시간 취업정보 공유시스템도 개선한다고 합니다.

대한상의는 연말 전국 73개 상공회의소와 함께 중소기업 탐방 프로그램인 '기업방문의 날'도 지정하여 청년 구직자가 원하는 우수 중소기업을 방문해 관심있는 기업 실제 근무환경을 체험합니다. 



자료: 대한상공회의소

기사출처: 전자신문




  • 이전글 인사담당자 추천, 애매한 이력서 피하는 팁
  • 다음글 11월 유통 분야 채용 - 이마트·위메프 등 ‘신입채용’